Views: 94
0 0
Read Time:2 Minute, 35 Second

게임 개발자의 정의에 대한 논란은 사실상 대한민국의 게임 산업이 급격하게 성장하기 시작한 2000년대 초 부터 있어오지 않았나 합니다. 그 이전의 국내의 게임 산업이란 것은 아직 체계화 되어 있지 않았었고, 당연히 분업화도 정확하게 이뤄지지 않은 상태로 걸음마를 떼고 있는 중이었습니다.

물론 기초적인 수준의 기획 / 프로그램 / 그래픽 아트 / 사운드의 분업화는 있었지만, 요즘처럼 세분화되고, 다양한 전문 분야로 나눠지지는 않았습니다. 이런 시기에 게임 회사에 다니는 대부분의 종사자들은 게임 개발자일 수 밖에 없었을 겁니다(물론 경영지원파트를 따로 두는 정말 몇 안되는 경우를 제외하곤 말이지요).

Global Game Jame Anntwerp (http://www.ggjantwerp.com)

게임 산업이 발전하고, 비디오 게임 제작이 예전과는 다르게 매우 복잡한 형태를 띄기 시작하면서 게임 개발자의 직무 분업화는 복잡해지고 정교해졌습니다. 기획은 게임 디자인 영역 뿐만 아니라, 비즈니스, 개발 관리, 게임 제작 디렉션, 프로덕션 등으로 분화되기 시작했고, 프로그램의 경우도, 클라이언트, 서버, 엔진, 툴, DB 등으로 점차 분류를 다양화하기 시작했지요. 그래픽이나 사운드의 경우도 마찬가지로 예전에는 1 ~ 2 인의 작업자가 모든 과정에 관여했다면, 지금은 각 과정에 대해 전문적으로 업무를 진행하는 직군이 생기기 시작했습니다.

추측하건데, 게임 개발자의 정의에 대한 논란은 산업이 성장하면서 게임 개발의 분업화, 세분화가 일어면서 덩달아 시작되지 않았나 합니다. 여기에 더해, 타 분야(일반 소프트웨어 직군, 문화 예술 직군, 경영 경제 직군 등)와의 인적, 물적 교류가 활발히 일어나기 시작하면서, 각 분야 별로 서로 다른 개발자 기준이 논란을 가속 시킨 것 아닌가 합니다 – 거기에 특정 핵심 직군의 비대칭적인 몸값 형성으로 발생한 인사 관리/비용 관리 측면의 ‘가르기’가 게임 개발자의 의미를 한정적으로 만드는데 일조하고 있습니다.

2021년 연봉 인상 레이스. 개발직과 비개발직을 나누는 이유야 분명 있겠지요.
출처: 향이네 DB

일반인들이 생각하기에, 소프트웨어 개발은 프로그래머인 개발자들이 핵심이라 생각합니다. 비디오 게임도 일종의 소프트웨어이니 당연히 게임 개발의 중심에도 프로그래머가 있습니다. 하지만, 현대의 비디오 게임 산업 체계에서 제작되는 게임은 프로그래머 만으로 제작되기에는 많은 한계가 있음엔 분명합니다. 이런 의미에서 “게임 개발자”는 게임의 개발에 직 간접적으로 참여하는 모든 직군(과격하게 이야기하자면 경영지원 직군의 인력까지 포함한)에게 주어져야 하는 타이틀이라 생각합니다.

게임 개발에 참여하고 있는 구성원의 게임 개발자로서의 자각은 매우 중요한 문제입니다. 보통 자신이 만드는 게임에 대한 비전이 명확하지 않은 작업자는 작업 방향을 잡지 못하고 이로 인해 작업 비용과 결과물에 심각한 문제를 일으키는 경우가 허다합니다. 하물며 게임 개발자로 자각이 없는 개발자는, 자신이 만든 결과물이 실제 게임과 관계 없거나 사용상 문제가 있는 경우가 매우 많습니다. 대부분의 경우 결과물의 의도와 목적이 “게임 제작”이 아닌 “자신의 개인적인 만족”에 향해 있는 걸로 보이지요. 이는 게임의 완성도를 저해하는 매우 큰 이유 중 하나 입니다.

이런 일이 발생하는 이유를 고민해보자면, 결국 게임 개발에 대한 명확한 인식 부재, 자신은 게임 개발자가 아니기 때문에 최종 결과물인 게임에 대한 책임은 존재하지 않는다는 생각의 흐름에서 비롯되었다 봅니다. “게임 개발은 게임 개발자(에 해당하는 프로덕션 파트와 일부 프로그래머)가 만드는 거고, 나야 그냥 단순 잡부 1이지” 같은 생각도 마찬가지 입니다.

게임 제작에 직간접적으로 관여하는 모든 참여자는 게임 개발자입니다. 기획, 프로그램, 그래픽 아트, 사운드 뿐만 아니라, 프로젝트 매니지먼트, QA, 사업 계획, 경영 관리, 경영 지원1 모두 게임을 개발하는 개발자입니다.

A game developer can range from one person who undertakes all tasks to a large business with employee responsibilities split between individual disciplines, such as programming, design, art, testing, etc.

Wikipedia: Video game developer

  1. 이런 것 까지? 라고 생각되시나요? 하지만 국내외의 게임개발컨퍼런스의 발표 카테고리를 보신다면 오히려 이런 직군들이 게임 개발자에서 빠지는게 오히려 이해가 안되실 겁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