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퍼 마리오 오디세이

아이와의 협동 플레이라는 달콤한 유혹에 주의하세요

이 게임은?

  • 닌텐도 스위치(Switch) 게임기에서만 즐길 수 있어요.
  • 닌텐도 e-shop, 온라인 상점, 닌텐도 게임기를 취급하는 오프라인 매장에서 구매 할 수 있어요.
  • 대한민국에서 2017년에 발매 되었고, 전체 이용가 등급을 받았어요.
  • 한국어가 지원 되어요.

이번에 아빠가 골라주는 게임은 엄마 아빠들에게도 유명한 슈퍼 마리오 게임 시리즈 중 최신작인 슈퍼 마리오 오디세이 입니다. 슈퍼 마리오 게임 시리즈는 아무리 게임에 관심이 없었던 부모님이라도 한 번 쯤은 플레이 해보거나 혹은 옆에서 지켜 보았을 게임일 겁니다.

시리즈는 원래 2D 플렛포머라 불리우는 옆으로 이동하면서 모험하는 형태의 게임이었지요

슈퍼 마리오 오디세이에서 영원한 콧수염 아저씨 마리오, 그리고 이번 작품에 새로 등장하는 말하는 모자 ‘캐피’와 함께 이번에도 또 쿠파에게 납치 당한 공주 피치를 구하기 위한 모험을 떠납니다. 아주 먼 옛날 슈퍼 마리오 게임을 즐겼다면 3D 공간에서 펼쳐지는 모험이 새롭게 느껴질 수 있습니다.

세계 곳곳을 돌아다니며 모험을 시작해 봅시다

게임의 진행 방식

쿠파에게 납치 당한 공주 피치, 그리고 피치와 함께 납치당한 캐피의 여동생 티아라를 구하기 위해 마리오와 캐피가 떠나는 모험을 다룹니다. 둘은 쿠파를 쫓아 전 세계를 다니면서 쿠파가 저질러 놓은 문제들을 해결하거나, 쿠파가 고용한 해결사들인 브리들 이라는 토끼들의 방해를 물리쳐야 하지요.

쿠파를 쫓기 위해 비행선인 ‘오디세이 호’를 타고 가지만, 안타깝게도 오디세이 호는 낡은 비행선으로 계속해서 수리와 관리가 필요합니다. 오디세이 호를 타고 어떤 왕국에 도착하면 그곳에서 쿠파가 저지른 문제를 해결하거나, 모험을 통해 오디세이 호를 수리 할 수 있는 ‘파워 문’을 얻습니다. 필요한 만큼의 파워 문을 얻은 뒤 오디세이 호에 사용하면 다음 왕국으로 이동 할 수 있습니다.

파워 문은 왕국의 여기저기에 흩어져 있습니다. 진행되는 이야기에 따라감에 따라 얻기도 하지만, 숨겨진 장소, 퍼즐 등을 풀어 파워 문을 얻을 수 있습니다. 게임을 잘할 수록, 모든 것을 꼼꼼하게 확인하고 즐길 수록 더 많은 파워 문을 얻고 게임 내 숨겨진 재미들을 찾아 낼 수 있기 때문에, 게임을 매우 오랜 시간 즐기더라도 새로운 재미를 찾을 수 있습니다.

슈퍼 마리오 오디세이 공식 트레일러 (클릭 시 재생 됩니다)

함께하면 더 즐거운(?) 2인 플레이

게임은 스위치의 기본 컨트롤러로 2인 협력 플레이가 가능합니다. 한 명은 마리오를, 또 다른 한 명은 캐피를 조작해 게임을 진행합니다-우리 집의 경우에는 주로 아빠가 마리오를, 아이들이 캐피를 조작 했습니다.

슈퍼 마리오 오디세이를 잘 하기 위해서는 타이밍에 맞춘 정교한 조작 능력이 필수 입니다. 그리고 이런류의 협력 플레이 게임은 보통 ‘우정 파괴 게임’ 같은 수식어가 붙곤 합니다. (…)

가족과의 화목한 (액션) 게임 플레이는 쉬운 일이 아닙니다

왜냐하면, 한 사람이라도 순간 조작 실수를 하면 캐릭터가 사망하고, 앞으로 되돌아가 다시 도전을 해야 하기 때문입니다. 보통의 사람들은 이럴 때 마다 이를 악물고 다시 시도를 하기 마련이지만, 누적이 되면 마치 게임의 폭력성을 시험하는 것 같은 상황이 발생하곤 하지요.

그렇기 때문에 만약 아이와 함께 이 게임을 2인 플레이로 하겠다면 아래의 체크 리스트를 한 번 확인해 보세요.

체크리스트(‘예’일 경우 해당)

  • 게임은 무조건 이겨야 하는 것이다.
  • 평소에도 아이들의 굼뜬 행동을 답답해 하는 편이다.
  • 스타크래프트 팀플레이 오버워치 플레이 때, 내 팀이 지는 것은 같은 팀원 탓이다.
  • 아이들이 잘못 한 것에 대해 엄하게 혼내는 아빠 또는 엄마이다.
  • 아이들이 게임 할 때 훈수를 많이 둔다.

위 체크리스트에서 자신이 하나라도 해당 한다면, 아이와 이 게임을 할 때는 항상 도를 닦는다는 생각. 평정심을 유지하는 수련을 한다는 생각을 잊지말고 자주 기억해 내십시오. 그게 안 된다면 이 게임의 2인 협력 플레이는 권장하지 않습니다. 아이는 엄마, 아빠의 반응에 공포감을 느낄거고, 부모들은 아이에 대해 어쩌다 이런 답답한 아이가. 같은 비뚫어진 생각을 가질 수 있습니다.

네, 이 이야기는 경험에서 우러난 이야기는 아닙니다.

정리

  • 게임은 익숙한 캐릭터와 단순한 스토리를 가지고 있습니다. 명작이라 불릴 만큼 굉장히 잘 만들어진 게임입니다.
  • 숨겨진 요소들이 많아서 오랫동안 질리지 않고 즐길 수 있습니다.
  • 2인 협동 플레이가 가능합니다. 하지만 즐거운 플레이를 위해서는 부모의 많은 노력이 필요합니다.

구스범스: 몬스터의 역습 Goosebumps 2: Haunted Halloween (2018)

VOD(Netflix)
2019. 05. 12.
★★★☆☆

그냥 그렇고 그런 가족 공포물 영화. 그렇기에 별 다른 생각 없이 보고 있다가 아래의 대사에서 지금 현재 내 머리속을 가득 차지하고 있던 문제를 해결 할 수 있는 힌트를 얻게 되었더란다(이런게 이야기의 힘인 걸까?).

글쓰기의 첫 번째 법칙은 아는 얘기를 쓰는 거지. 난 30년간 이 책의 결말을 떠올리지 못했는데, 너는 하룻밤 만에 결말을 냈지 않았니? 난 널 믿는다.

Goosebumps 2: Haunted Halloween (2018) 중

그래, 대단한 것 쓰려고 하지 말고. 아는 이야기 부터 먼저 해보자꾸나.

ACE COMBAT 7: Skies Unknown

개발: Bandai Namco Entertainment
플랫폼: Play Station 4
발매년도: 2019년
장르: Flight Shooting

심각한 번아웃의 영향. 인지는 모르겠지만, 진짜로는 아무것도 흥미가 없었음에도 의무적으로 흥미를 가지거나, 혹은 흥미를 가진 척을 하고 있었던 적이 있었다. 사실 뭘 해도 그게 그거 같고, 딱히 새로운 것에도 흥미가 없었음에도 이 거지같은 상황은 빨리 벗어나고 싶다. 식의 딱히 건전하지 못한 삶에 대한 이야기들이 꽤 오래 지속되고 있었다.

그런 무기력 연속인 나날 속에서, 어떤 이유인지는 지금도 잘 모르겠지만 에이스 컴뱃 신작이 정말 미친듯이 하고 싶더라. 그래서 눈 딱 감고 PS4를 구하고 VR 키트까지 장만했다. 그리고 첫 구동을 할 때의 기분은 정말 오랜만에 느껴보는 설램이었다.

예전 보다 더 나은 무언가를 기대하진 않았다. 그저 옛날, 10년전, 20년전에 느꼈던 감정(시리즈 중 처음 즐긴 3편이 1999년 발매작. 딱 20년전에 했던 게임이다)을 느끼고 싶었다. 어떤 사람들은 예전 작품에서 달라진게 없어 아쉽다 하지만, 오히려 예전과 달라진 것이 없어서 내게는 더 좋았다. 이야기 하고 보니 딱 노인네 감성 같아서 부끄러워진다. 내가 이런 소릴해도 될 나이인가?

VR 모드는 어떨까? 이번 시리즈의 VR 모드는 VR 키트가 왜 필요한지를 알려주는 존재다. 그만큼 VR에 어울리는 게임이지만, 스테이지가 3개 뿐이란게 굉장히 아쉽다.

하지만 처음 이륙 시퀀스 때 부터 갑작스런 멀미가 시작된다. 평생 3D 멀미는 생겨 본 적도 없었고, 심지어 VR 기기 체험을 종종 했었던 어린 시절 때에도 멀미는 없었는데… 나이 먹었단 이야기를 안 할래야 안 할 수가 없구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