워해머 40,000: 던 오브 워 2 Warhammer 40,000: Dawn of War 2

* 제작: Relic Entertainment
* 유통: THQ
* 장르: Tactical role-playing game
* 리뷰 타이틀 버전: 스팀 판매 버전

워해머 40,000 Warhammer 40,000의 세계관을 배경으로 한 던 오브 워Dawn of war는 거점 점령 중심의 독특한 시스템을 바탕으로 실시간 전략 시뮬레이션 Realtime Strategy Simulation 장르에서 개성있는 게임성을 보여주며 등장하였다. 던 오브 워의 성공을 바탕으로 제작사인 렐릭 엔터테인먼트Relic Entertainment 는 기본 시스템은 던 오브 워에서 차용한 컴퍼니 오브 히어로즈 Company of Heroes 라는 제 2차 세계 대전 배경의 게임을 만들었으며, 이 게임 시리즈는 곧 성공적인 프렌차이즈가 되었다.

성공적인 전작들을 바탕으로 만들어진 이 새로운 던 오브 워는 정식 후속편의 틀을 과감하게 버리고 새로운 게임성으로 팬들에게 다가왔다. 렐릭 특유의 거점 중심 실시간 전략 시뮬레이션 형태에서 생산과 자원에 대한 부분을 과감하게 배제하고, 캐릭터 성장 중심의 롤플레잉 게임으로 탈바꿈 한 것이다. 때문에 플레이어는 자원의 획득, 건물 건설, 생산의 기존 실시간 전략 시뮬레이션의 전통적인 시스템의 족쇄에서 풀려난 대신, 개별 유닛의 성장과 장비 장착, 각 유닛의 특성 고려 및 유닛들에 대한 마이크로 컨트롤 Micro Control 에 더 많은 신경을 써야 된다.

전작의 게임성을 기대하고 접근한 플레이어들에게는 적잖이 당혹스러울 수 밖에 없는 변경점이지만, 캐릭터 성장 중심의 시스템과 싱글 플레이에서의 스토리라인 진행은 꽤 매력적으로 다가온다. 다양한 아이템과 스킬들을 이용하고, 서로 다른 특성의 유닛들을 적절하게 조합하여 각 임무를 수행하는 게임 플레이 방식은 기존 시리즈와는 또 다른 재미를 주고 있는 것이다.

비록 싱글 플레이가 스페이스 마린 Space Marine 을 중심으로 한 전개이기 때문에 전작에서 처럼 다양한 종족들을 플레이 할 수 있는 기회가 상실되었지만, 멀티플레이에서는 이러한 제약 사항이 없기 때문에 조금이나마 불만을 해소 할 수 있을 것이다. 멀티플레이 모드 중 협동 플레이 Co-op 을 중심으로 한 라스트 스탠드 Last Stand 모드는 새로운 시스템 변경에 따른 디펜스 모드로 또 다른 재미를 느낄 수 있을 것이다.

2010년의 E3에서는 워해머 40,000 배경의 또 다른 장르의 게임들이 두 종이나 발표 되었다(무려 FPS와 MMORPG). 이 시리즈가 또 한번 다양하게 발전하는 것을 보는 것 역시 아마도 새로운 즐거움이 아닐까?

워해머 40,000: 던 오브 워 – 윈터 어설트 WARHAMMER 40,000 : Dawn of War – Winter Assault

  • 제작 : THQ/Relic
  • 유통 : THQ (한국 발매판)
  • 장르 : 실시간 전략 시뮬레이션(RTS)
  • 리뷰 타이틀 버전 : PC 한글 발매판 (한국어 자막)

새로운 종족의 추가, 각 종족별로 추가된 영웅 유닛, 같은 세계관에서 새롭게 시작되는 이야기, 확장팩이 갖춰야 할 것은 다 갖췄다. 그렇긴 한데…

여전히 세계관을 모르면 몰입하기 힘든 시나리오와, 각 종족의 개성을 살리지 못한 싱글 플레이 구성, 상당히 부족해 보이는 유닛 제한 등은 개선되지 않은체 확장팩만 나온게 아닌가 싶다. 그래도 겨울 행성 론 V의 환경 묘사는 깔끔해서 좋다. 아아, 단지 내가 겨울을 좋아하기 때문에 그냥 좋아 보이는것 뿐일지도…

워해머 40,000: 던 오브 워 WARHAMMER 40,000 : Dawn of War

  • 제작 : THQ/Relic
  • 유통 : THQ (한국 발매판)
  • 장르 : 실시간 전략 시뮬레이션(RTS)
  • 리뷰 타이틀 버전 : PC 한글 발매판 (한국어 자막)

수많은 바이퍼웨어(Vaporware : 차일 피일 연기하다 결국 세상에 나오지 못하는 불운한 소프트웨어, 또는 하드웨어)를 양산하기로 유명한 WARHAMMER 40,000. 이 세계관을 가진 게임이 국내에 정식으로 소개가 되기는 이번이 처음이 아닌가 싶을 정도로 WARHAMMER 40,000은 국내에는 상당히 생소한 세계관이 아닌가 한다.

Dawn of War는 WARHAMMER 40,000이라는 SF 세계관을 배경으로한 실시간 전략 시뮬레이션(Real Time Strategy Simulation : RTS) 게임이다. 홈월드(Homeworld) 시리즈로 유명한 Relic에서 만들어낸 작품 답게 기존의 RTS와는 차별화되고 독특한 시스템들이 가장 먼저 인상에 들어온다. 분대(Squad)와 사기(Morale)를 기반으로 한 전투 시스템과 복잡한 스킬 트리 대신 업그레이드와 무장 선택을 통한 전략 수행 등은 기존의 RTS에서는 볼 수 없었던 새로운 요소들. 원거리 공격과 육박전을 실감나게 표현한 시스템 등은 분명 차별화된 부분들이라 할 수 있다.

미래 전장의 잔혹함을 묘사하고 있는 세밀한 그래픽은 Dawn of War의 가장 큰 장점이라 할 수 있다. 비록 엔진의 한계상 대단위의 전투를 경험하기는 힘들긴 하지만, 이건 어디까지나 사소한 욕심일 뿐이다.

비록 캠페인 모드에서 선택할 수 있는 종족이 하나뿐이라는 점(캠페인에서는 오직 스페이스 마린 한 종족만 선택 가능하며, 멀티플레이 또는 스커미쉬 게임에서만 나머지 세 종족-엘다, 오크, 카오스 스페이스 마린-의 선택이 가능하다)과 세계관을 모르는 사람들에게는 불친절할 수 밖에 없는 스토리 라인은 이 게임의 몇 안되는 단점들. 확장팩인 Winter Assault에서는 스토리의 추가 및, 캠페인 모드에서의 종족 선택의 폭이 넓어졌다고 하니 기대해 볼 만 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