닌텐도 스위치 지킴이 설정(청소년 보호 기능) 사용하기

이 기능은

  • 닌텐도 스위치에서 이용 가능한 기능입니다.
  • 안드로이드 / 아이폰에서 사용 가능합니다.
  • 한국어 지원을 하지 않아요.

닌텐도 스위치에는 지킴이 설정 Parental Controls 이라는 기능을 지원합니다. 이 기능을 통해, 부모의 휴대폰으로 아이의 닌텐도 스위치 게임기 사용 시간을 조정하거나, 심의 등급에 맞지 않는 게임의 실행을 차단하는 등, 청소년 보호 관련 기능을 이용할 수 있습니다.

그밖에 게임 플레이 통계를 내 주는 등 게임 사용 패턴과 관련한 정보도 제공하기 때문에 꼭 게임 통제용으로 사용한다기 보다는 스스로의 게임 사용 패턴을 확인하고 분석하기 위한 용도로 쓸 수도 있지요.

저는 이 청소년 보호 기능을 통해 아이들의 스위치 게임의 하루 플레이 시간 제한을 두고 있습니다. 아이들이 게임을 즐기는 적정한 시간은 얼마인가? 는 정말 답이 없는 문제입니다. 맘껏 내버려두라는 사람들도 있고, 어떻게든 타이트하게 잡으려고 하는 가정도 있습니다. 하지만 아무도 정확히 얼마. 라고 제시하진 않습니다.

적정한 게임 시간이란 건 그때 그때 다릅니다

저의 경우는 일일 사용 시간을 하루 1시간으로 설정했습니다. 사실 1시간을 체우는 경우는 거의 없었습니다. 집에 워낙 게임이 많은 관계로 꼭 스위치 게임만 할 이유가 없었거든요.

최근에는 링 피트 어드벤쳐를 하기 시작하면서 평일 1시간 30분, 주말 2시간으로 늘려 잡았습니다. 이 게임을 할 때는 가족들(또는 친구들)과 함께 하는 경우가 많아서 제한 시간을 넘기기 일쑤였기 때문입니다.

게임 시간을 잡을 때는 아이들이 한 번 게임을 할 때 얼마나 플레이를 만족하는가? 와 아이들의 신체적 영향(특히 시력)에 부담을 덜 주는 플레이 타임은 얼마인가? 를 기준으로 잡고 있습니다. 거기에 더해 아이들이 지금 즐기는 게임이 어떤 특징을 가지고 있는지에 대해서도 같이 고민하는 편이지요.

위의 링 피트 어드벤쳐 처럼 가족이 함께 같이 즐기는 게임의 경우, 다른 사람의 플레이를 지켜봐야 하는 경우가 많기 때문에 시력에 대한 고민은 조금 덜 한 편입니다. 반대로 닌텐도 라보의 경우, 조립 과정을 작은 LCD 화면으로 봐야 하기 때문에 시간 제약에 신경을 많이 썼습니다.

강제 종료 기능은 추천하지 않습니다

지킴이 설정으로 하루 플레이 제한 시간 넘겨도 게임은 계속 즐길 수 있습니다. 아이들이 즐기고 있는 게임 화면 구석에 알람 소리와 함께 시간이 다 되었다고 몇 번 표시 되는게 전부입니다.

필요하다면 옵션으로 제한 시간을 넘기면 강제로 게임을 종료하는 기능을 제공합니다. 이 옵션을 켜면 게임 진행 상황과 관계 없이 기기가 꺼져버립니다.

저는 이 기능을 사용하지도 않고, 되도록 사용하지 말 것을 권장합니다. 아이 전문 심리 상담을 하는 분들은 아이가 하고 있는 게임을 강제로 끊을 때의 부작용에 대해 심각하게 강조합니다. 그리고 저도 그 이야기에 전적으로 동의합니다. 자기가 빠져서 하고 있던 일을 중간에 방해받고 끊어야 하는 것은 아이든 어른이든 대단히 짜증나는 일입니다. 그리고 그 짜증은 어른보다 아이의 심리에 크게 악영향을 미치지요.

제한 시간이 지나면 진행 중인 판만 하고 끝낸다 식으로 유연성 있게 대처하는 것이 좋습니다. 여담이지만, 이런 운영을 할 때 아이가 제한시간 1분을 남기고 한 판에 10분이 걸리는 게임을 시작하는 경우가 있습니다. 이 때는 부모와 아이간에 대화를 통해 조율해 보시기 바랍니다. 그건 편법이고 나는 네 편법을 부모로써 처단하겠다. 라는 태도만 버리시면 괜찮지 않을까 합니다.

사용법

닌텐도 스위치 지킴의 설정의 사용법은 한국닌텐도주식회사 공식 홈페이지의 안내를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프로그램이 영어기반이긴 해도 사용법이 친절히 설명되어 있으므로 사용에 큰 불편함은 없을 것 입니다.

샤이닝 The Shining (1980)

VOD(Netflix)
2019. 06. 11.
★★★★☆

아무리 고전 명작이라 칭송 받는 작품도 그걸 어느 시기에, 어떤 마음으로 소화하느냐에 따라 감상도 천차만별이다.

10년 전, 군 생활 전후에 본 풀 메탈 자켓 Full Metal Jacket 은 큰 울림으로 다가왔지만, 2019년에 반년이나 걸려 겨우 본 샤이닝은 “대체 저게 뭐가 무섭다는거야?” 같은 실 없는 감상만 남았다.

예술 작품에 대한 공감은 유통기한이 있다.

여러분 되도록이면 구입 후 바로 드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