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고 해리포터 5 ~ 7 학년

  • Windows PC 에서 즐길 수 있어요.
  • 게임 전문 온라인 쇼핑몰에서 구매 가능해요.
  • 대한민국에서 2012년에 발매되었고 전체 이용가 등급을 받았어요.
  • 아쉽게도 한국어는 지원하지 않아요.

아이들이 레고 해리포터 1 ~ 4 학년의 엔딩을 봤을 때 즈음에는 이미 책이나 영화를 충분히 접한 뒤였습니다. 뒤의 이야기가 있다는 건 알고 있었고, 후속작을 찾는 건 충분히 예상 할 수 있는 일이었지요.

레고 헤리포터 5 ~ 7 학년은 해리포터 불사조 기사단 부터 마지막 죽음의 성물 까지의 원작 소설 및 영화의 내용을 바탕으로 하고 있습니다. 게임의 큰 줄기는 전작과 동일하며, 사실 호그와트 같이 등장이 겹칠 수 밖에 없는 지역은 전작과 크게 다르지 않아요.

하지만, 영화에서도 각 지역들이 비슷하면서도 다른 경험을 주었듯 게임도 마찬가지입니다. 아이들도 그걸 아는지 전작과 게임이 비슷하다고 투덜거리는 일은 없었어요.

원작 소설이나 영화는 후속작으로 갈 수록 음울한 분위기가 더해지기 때문에 당시 초등학교 저학년인 아이들에게 시키기는 좀 애매했습니다. 하지만 게임의 경우, 원작의 특징을 잘 잡아내면서도 음울한 분위기 없이 레고 특유의 밝은 분위기를 시종일관 유지합니다.


전작을 플레이 할 때는 막히는 부분들에 힌트를 주거나, 제가 같이 플레이 하는 경우도 종종 있었습니다만, 이 작품의 경우는 두 아이만 플레이를 하고, 제가 개입하는 경우는 거의 없었어요-개입이 필요한 경우는, 서로의 플레이를 답답해 해서 두 아이가 싸움 직전까지 가는 경우 뿐이었지요.

아이들끼리 스스로 엔딩까지 도달한 첫 번째 게임 입니다. 나름 의미가 있다고 생각하지만, 아마 이건 저 혼자 느끼는 가슴 벅참 같은 것일 꺼에요. 이후에도 많은 게임들을 즐기고 있습니다만, 아이들이 게임을 통해 무언가 남는게 있다면 좋겠다는 바람은 여전합니다.

Play now. And have a good time.

해리포터와 죽음의 성물 1 Harry Potter and the Deathly Hallows: Part 1 (2010)

  • 감독: David Yates
  • 출연: Daniel Radcliffe, Emma Watson, Rupert Grint
  • 프리머스 강릉 8관에서 관람(I열 12번 2010. 12. 18. 6회 23:40)

대단원의 첫번째 파트. 나는 여태껏 책으로는 해리포터 시리즈를 보지 않았지만, 영화로는 꾸준하게 봐 왔다. 첫 시리즈부터 돌이켜보면 사실 이 이야기는 해리포터의 태생부터 어두웠었는데, 중간 중간의 개그 센스나 에피소드들로 용캐 ‘어린이용’으로 변장하고 있었던 것 같다-그러니깐 애초에 판타지 동화 따위는 존재조차 하지 않았던 것이었다는 걸 왜 이제야 알아차렸을까?(역시 원작 소설을 곁눈질로도 보지 않았기 때문일지도).

이야기의 마지막을 기다리기 위해 일년을 보내야 하는 것도 징글징글하겠지만, 그래도 반지의 제왕을 기다릴 때 처럼 고통스럽지 않은 것은 나는 좀 더 밝은 이야기를 좋아하기 때문이다.

해리포터와 혼혈왕자 Harry Potter and the Half-Blood Prince (2009)

  • 감독: David Yates
  • 출연: Daniel Radcliffe, Emma Watson, Rupert Grint, Michael Gambon, Helena Bonham Carter
  • CGV 용산 5관 IMAX관에서 관람(M열 9번 2009. 07. 18. 1회 08:00)

1. 혼혈왕자와 영화 내용은 전혀 관계가 없다.
2. 중간 중간 개그 컷들은 재밌지만 진행은 뜬금없다.
3. 뜬금없는 로맨스는 좀 짜증이 날 정도.
4. 그래서 이 영화는 두사부일체를 생각나게 한다.
5. 그리고 CGV IMAX 3D. 고작 10여분만 3D로 나오면서 돈은 왜 더 처받아먹는건데? 죽을래?

#. Helena Bonham Carter 만 하냥~♡ 하는건 그냥 취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