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s: 322
0 0
Read Time:15 Second
  • VOD (Netflix)
  • 2020.07.11

평가: 4/5

꽤 괜찮은 완성도의 현대 판타지 액션물. 다양한 인종, 성적 지향, 종교에 대한 것을 영화 속 소재로 적절히 잘 버무리면서도 팝콘 무비로서의 역할도 충실히 다 했다. 요즘 이런거 하기 참 어려운 것 같은데 말이지.

다만, 좀 지나치게 정돈된 깔끔한 맛이다. 좀 더 거친 마감이었어도 좋지 않았을까?

Previous post 다이나믹스에 대한 못다한 이야기
Next post 굿모닝 에브리원 Morning Glory (2010)